현재 위치
  1. EXHIBITION

 



 


 

                 

   


 

City in the Air 16003,150 x 70,mixed media on paper,2016

 

 

 

 

 

 

 

전시작가 : 한정원  

전시제목 : City in the Air     

전시기간 : 2016. 03.02 ~ 2016. 03.08  

전시장소 : 갤러리 너트 (gallery knot)  

                    서울 종로구 와룡동 119-1  

                    T. 02-3210-3637

                    www.galleryknot.com 

전시시간 : Open 11:00 ~ Close 6:30(월요일 Open 14:00-18:30)

 

 

 

 

크기변환_14004 20x19.5.jpg

 

 

 

 

 

City in the Air 14004,20 x 19.5,mixed media on paper,2014

 

 


크기변환_14005 20x35.jpg

 

 

 

 

 

City in the Air 14005,20 x 35,mixed media on paper,2014

 

 

 

 

 


크기변환_14006 35x25.jpg

 

     

 

City in the Air 14006,35 x 20,mixed media on paper,2014

 

 

 


크기변환_14007 20x17.5.jpg

 

 

 

 

 

 

City in the Air 14007,20 x 17.5,mixed media on paper,2014

 

 

 


크기변환_15001 34.5x19.5.JPG


 

 

 

 

 

City in the Air 15001,19.5 x 34.5,mixed media on paper,2015

 

 

 

 

 


크기변환_15002 79.5x36.JPG

 

 

 

 

 

 

City in the Air 15002,79.5 x 36,mixed media on paper,2015

 

 

 


크기변환_16001 79.5x36.JPG


 

 

 

 

 

City in the Air 16001,79.5 x 36,mixed media on paper,2016

 

 

 

 


크기변환_16002 36x79.5.JPG


 

 

 

 

 

City in the Air 16002,36 x 79.5,mixed media on paper,2016

 

 

 

 

 

 

 

 

 

 

 

 

작가노트

                

 

도시는 인류의 모습을 보여준다. 그 안에서 수많은 사람들이 일하고 거주하고 먹고 마시며 서로간에 관계를 만들어나간다. 그 관계에는 사람들에 의해 변화하는 공간, 그리고 공간에 의해 맞춰지는 사람들도 포함된다. 사람의 손으로 건물과 도로를 만들어가고는 있지만 사람들의 예상치 못한 행위와 동선이 매일매일 이 공간을 변화시키고 있는걸 보면 이곳은 단순히 손으로 만져지는 건축물의 집합체라기보다는 긴 시간 동안 쌓인 흔적이라고 부를 수도 있을 것이다. 인간들은 동굴에서 포식자들을 피해 숨어 웅크리고 있던 원시의 모습에서 서서히 헤아릴 수 없을 긴 세월 동안 변화하여 이제는 비행기에 몸을 싣고 하늘을 날며 많은 사람들이 배고픈 배를 움켜쥐기보단 너무 많이 먹어버린 지난 식사를 후회하며 살고 있다. 인류가 그렇게 변한만큼 우리가 살고 있는 대지도 본래의 모습을 상상하기도 어려울 정도로 다른 모습이다.

         

나는 인류가 대지에 남긴 가장 집약적인 존재인 도시의 흔적을 읽고 그려내고 있다. 그 흔적을 공중 즉 신의 시점에서 내려다보았다. 하나하나의 건축물은 인류가 좀 더 나은 생활을 꿈꾸며 만들어낸 산물이다. 도시는 이러한 건축물이 모여 짓기와 허물기 또다시 짓기가 반복되고 있다. 영원 불멸한 신의 눈으로 보아온 대지는 그 땅을 지배하는 무리들에 따라서 각각 다른 모양으로 변해오고 있는 것이다. 인류역사 그대로 따라 하듯 나의 대지에 도시를 나타냈다가 흔적을 지웠다 다시 도시 형상을 만들고 그렇게 만들어진 형상을 계속 중첩시켰다. 특정한 이름의 도시가 아닌 오랜 세월을 거친 찬란하기도 암울하기도 했던 그리고 지금도 우리가 살고 있는 사람들의 흔적이 바로 나의 풍경화다.

 

 

 

 

 

 

 

 

             

한정원

 

hanjungwon@hotmail.com

 

 

2006 M.F.A. 홍익대학교 일반대학원 판화전공

 

1993 B.A. 성균관대학교 조경학과

 

Lecture

 

Part-time Faculty 협성대학교

 

개인전

 

2013 5thSoloExhibition(칼리파 갤러리,서울)

 

2013 4thSoloExhibition(인사아트센터, 서울)

 

2010 Vision of a Temporal City (India Habitat Center, Delhi, India)

 

2008 2ndSoloExhibition(인사아트센터, 서울)

 

2003 1stSoloExhibition(Insa인사갤러리, 서울)

 

그룹전

 

2015 아시아의 불꽃전(경기도문화의전당)

 

모듬전 (공평아트갤러리, 서울)

 

2014 Art Cosmos Exhibition (문신미술관, 숙명여자대학교)

 

유나이티드전 (유나이티드갤러리, 서울)

 

협성대학교 예술대학 하남 사범대학교 미술대학 작품교류전(중국 하남 사범대학교 미술대학 전시실)

 

ART COSMOS EXHIBITION (서울 숙명여자대학교 르네상스플라자 문신미술관)

 

2013 협대 교수전 (협성대학교 아트갤러리)

 

2012 아트신테 (봉산문화센터, 대구)

 

교수작품교류전 (협성대학교 아트갤러리)

 

 

2011 Yesterday Tomorrow & Now (Now Art India Studio & Gallery, Greater Noida, India)

 

동강현대작가초대전(영월문화예술회관,


부곡국제아트페어 (부곡 아트센터, 부곡)







이전 제품

다음 제품